무중단, 무장애! 잦은 릴리즈!

출처:wikipedia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위치한 사그라다 파밀리아 대성당을 받치고 있는 기둥입니다. 사그라다 파밀리아 대성당은 이미 성당으로서의 기능을 하고 있지만, 사진속 기둥위의 건물은 아직도 건설되고 있다는 점에서 지속적 개선이 요구되는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아키텍처와 닮은 점이 많습니다.
이점에 착안하여 터플(Turple)이라는 이름을 짓게 되었습니다.
Tur(Turtle base for) + ple(Gitple)

사그라다 파밀리아 대성당 - 나무위키

천재 건축가로 알려진 안토니오 가우디가 설계한 건축물이자 그가 심혈을 기울인 야심작으로, 기존 성당 건축의 특징을 잘 계승하면서도 가우디 특유의 개성이 잘 융합된 건물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1882년부터 착공에 들어간 이래 136년이 지난 지금도 계속 건축되고 있다. 가우디 사망 100주기인 2026년에 완공이 예정되어 있다. 그런데 가우디는 이 성당의 건설기간을 200년으로 잡았다. 한마디로 예상 완공년도를 2082년으로 잡은 것.

여러분의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에 대해 다음 두 가지 질문에 대해 답해 보세요.

첫번째 질문: 다운 타임 1시간, 어떤 일이 발생할까요?

짧은 시간의 다운타임도 엄청난 손실을 유발합니다.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하는 일반 기업별, 1시간 다운타임에 대한 직접적인 경제 손실입니다.

  • 중소기업: 6만 달러 ~ 10만 달러
  • 대기업: 50만달러 ~100만달러

출처: Aberdeen Report: 78% Of Enterprise Websites Suffer Four Or More Disruptions Per Month

하지만, 추가적인 피해는 더욱 심각합니다.

  • 고객이 떠납니다.
    이용자는 참을 성이 없습니다. 최종 이용자는 웹사이트가 3초 이상 서비스가 원할하지 않으면 40%는 그 사이트를 떠납니다. 실망한 최종 이용자는 손쉽게 경쟁 클라우드 서비스로 이전합니다.
  • 기업 평판에 치명적입니다.
    웹사이트가 완전히 기능 을 상실할 경우 그 기간이 길든
    짧든 상관없습니다. 해당 기업은 거의 확실하게 소셜미디어와 뉴스 등에서 부정적 이미지를 얻게 됩니다. 브랜드 이미지 및 신뢰도가 하락합니다.

출처: 웹 다운타임을 심각하게 생각해야 하는 4가지 이유 - CIO korea

두번째 질문: 몇 시간 내로, 긴급 소프트웨어 릴리즈 가능한가요?

서비스 영향없이 잦은 소프트웨어 개선 릴리즈를 하는 것이 지속적인 경쟁 우위 확보의 핵심입니다.

사실, 일반적인 기업의 소프트웨어 릴리즈는 적어도 며칠 걸립니다. 다음은 일반적인 기업의 긴급 서비스 개선 패치 절차 입니다.

  1. 개발팀에서 긴급 패치를 작성하고 유닛 테스트 후, QA팀에 테스트를 의뢰합니다.
  2. QA팀은 테스트 완료 후,
  3. 운영팀과 협조하여 고객에게 “30분간 서비스 중단 PM(정기 유지보수)”을 공지 합니다.
  4. 운영팀은 절차에 따라 서비스 이용률이 적은 새벽 시간에 정기유지보수(PM)를 실시 합니다.

하지만, 클라우드 서비스를 하는 팀은 다음의 우려 없이 몇 시간내로 긴급 릴리즈 해야 합니다.

서비스 내리고 공지하고 릴리즈 해야 해요!

성급한 릴리즈는 장애 발생시켜요. 충분한 테스트 후에 진행 해요!

깃플팀은...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서비스는 튼튼한 기반 위에서 안정적으로 수행하면서도 지속적으로 개선하는 것이 핵심경쟁력입니다.

깃플은 클라우드 아키텍처 뿐아니라 DevOps를 포함한 다양한 방법으로 해결하였습니다.

깃플 서비스는 지난 한 해동안, 5분이상 다운타임이 단 한번도 없었습니다!

깃플 서비스는 매주 정기 릴리즈하고, 긴급 패치는 1시간 이내에 가능합니다!


깃플의 해결책은 터플 = 솔루션 + 컨설팅 + 매니지드서비스 입니다.